전체메뉴
흑산도에 신안군 최초 셀프 빨래방 개소
2020년 06월 26일(금) 00:00
흑산도에 신안 최초로 문을 연 셀프 빨래방 <신안군 제공>
목포에서 92km 떨어진 흑산도에 신안군 최초로 셀프 빨래방이 지난 24일 문을 열었다.

신안군은 흑산공항 건설사업과 연계한 주민소득지원사업 일환이자 흑산도와 홍도를 방문하는 이용객들에게 쾌적하고 위생적인 세탁서비스 제공을 위해 셀프 빨래방을 개설했다고 밝혔다.

그동안 흑산도에는 침구류 세탁이 가능한 대형 세탁소가 없어 관광 성수기에 이불 등 대형 세탁물을 가정용 세탁기로 세탁함으로써 전기세와 수도세 부담은 물론 건조하는데 장시간 소요되는 등 어려움이 컸다.

이번에 개소한 셀프 코인 빨래방은 흑산관광협의회에서 직영하며 누구든지 쉽게 이용이 가능하도록 사용방법 등을 자세히 안내할 계획이다.

육지에서 운영하는 빨래방보다 이용료가 저렴하다. 30kg 기준으로 세탁에 3500원, 건조에 4000원으로 70분이면 세탁부터 건조까지 완벽하게 할 수 있다.

독거노인 및 취약계층(저소득층, 차상위)은 무료로 제공할 계획으로 빨래방에서 발생한 수익금은 관광활성화기금으로 활용할 예정이다.

신안군은 다음달께 홍도에 천사섬 셀프 빨래방 2호점을 오픈할 예정으로 주민 호응과 관광객들의 만족도를 분석해 흑산권역 부속 섬까지 확대 운영할 계획이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