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진도군, 115억 들여 진도읍 도시재생 추진
2020년 12월 10일(목) 23:40
진도군이 진도읍 일원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을 추진한다.

10일 진도군에 따르면 국토교통부 ‘2020년 도시재생 뉴딜사업’에 진도읍이 선정돼 오는 2024년까지 3년간 총사업비 115억원이 투입된다.

지난해 국토부 ‘도시재생 인정사업’에 선정돼 64억원을 확보한 데 이어 올해 추가로 115억원을 확보, 진도읍 도시재생 활성화 사업에 탄력이 붙게 됐다.

진도읍 성내·남동·쌍정·교동리 일원은 오랫동안 인구감소와 건축물 노후화로 주거재생과 기초생활 인프라 부족, 마을 공동체 회복 등이 시급한 지역이다.

그동안 도시재생지원센터를 설립해 주민 교육·홍보, 전문가 자문 등 주민과 자치단체 등 여러 지원조직이 협력해 지역 내 사업을 발굴하고 도시재생 뉴딜사업 선정을 위해 노력했다.

사업 선정으로 옥주길 활성화, 마을 주거환경개선, 옥주골 어울림센터, 아라리청년창작소 조성 등 정주 여건을 개선하고, 도심 경제 활성화와 마을 경관을 되살리기 위한 다양한 사업이 추진된다.

/진도=박현영 기자 hypark@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