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2024 새해 이렇게] 김희수 진도군수 “새 성장동력 발굴해 ‘건강한 미래혁신 진도’ 만들겠다”
임신·육아 원스톱 서비스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환경’
문화예술 지원·경관 특화 개발 ‘남해안 관광시대’ 선도
2024년 01월 15일(월) 16:25
“진도군에서 살아가는 즐거움과 자긍심을 느끼는 살기좋은 진도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겠습니다.”

김희수 진도군수는 광주일보와의 신년 인터뷰에서 “군에 활력을 불어넣을 수 있는 차별화된 성장동력을 발굴해 ‘아름답고 건강한 미래혁신 진도’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김 군수는 먼저 미래 지향형 농수산업 집중 육성으로 다함께 잘 사는 진도를 만들겠다는 구상이다.

농어업 현장 인력난 해소를 위해 외국인 계절근로자 입국을 확대하고 안정적인 정착을 위해 외국인근로자 숙소 지원사업을 펼칠 계획이다.

농업관련 보조사업 보조금 교부결정 시기를 1월로 앞당겨 지원해 지속가능한 농업육성을 위해 친환경 농업단지를 확대한다.

수산종자 실용화센터 건립 사업비 100억원 확보로 전문 수산연구소를 건립해 군 수산업에 활력을 불어넣을 미래 양식산업 체계를 구축한다는 목표다.

또 진도군의 우수 농수산물을 메가마트, 킴스클럽 등의 대형유통업체와 연계해 판매를 확대하고 해외시장 판로 개척 등을 통해 수출 경쟁력을 높여 나갈 방침이다.

그는 “단 한 명의 군민도 소외받지 않는 행복하고 따뜻한 복지 실현을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며 “장애인과 한부모가정, 다문화가정, 조손가정, 1인 가구, 학교 밖 청소년 등 사회취약계층과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촘촘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노인전문요양병원의 면회 이용객들을 위한 (가칭) 효도방 조성과 섬 지역 간호·보건인력 기숙사 건립 공모사업을 추진해 양질의 보건의료서비스 또한 제공할 계획이다.

진도군청 전경.<광주일보 자료사진>
특히 진도군 임신·출산·육아 통합지원센터 조성으로 임신부터 육아까지 원스톱서비스 체계를 구축하고 출산장려정책을 확대해 아이 낳고 키우기 좋은 환경 조성을 목표로 한다.

김 군수는 “문화예술 자원과 천혜의 자연경관을 특화해 대한민국 대표 관광지로의 도약과 우수한 문화예술자원의 체계화, 명품 관광산업화의 변화를 모색하겠다”고 말했다.

이어 “전남형 균형발전 300 프로젝트인 진도산해도경 사업의 본격 추진으로 문화예술과 첨단기술이 접목된 복합문화관광 시설을 조성하고, 남부권 광역관광 개발사업인 세방낙조 예술(아트)문화타워 조성사업과 인문치유 관광루트 연계사업으로 남해안 관광시대를 열어가겠다”고 덧붙였다.

365일 꽃피는 아름답고 쾌적한 진도를 만들기 위해 주요 도로변, 방조제 등에 무궁화 묘목을 식재해 호국의 고장임을 알리고, 안전하고 건강한 맨발길을 조성해 군민들과 관광객이 이용할 수 있게 할 계획이다.

주차난과 교통 체증 해소를 위해 진도읍 주차타워 건립과 회전교차로를 설치하고 대중교통 이용 활성화와 보편적인 교통복지 실현을 위해 농어촌버스 무료화를 추진한다.

지방소멸 대응을 위해 청년 공공임대주택 건립사업을 추진하고 지방소멸대응기금 투자계획을 일자리 창출과 인구 유입에 중점을 둔 차별화된 사업추진으로 총력을 다할 생각이다.

이와 함께 진도군 신재생에너지 육성계획을 수립해 군민과 상생하며 군민의 소득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진도군의 미래성장 동력 발굴을 위한 미래전략위원회를 본격 운영할 계획이다.

김희수 진도군수는 “진도군은 전남형 균형발전 300 프로젝트 300억원, 인문치유 관광루트 연계사업 158억원 등의 공모사업 선정으로 1,358억원이라는 역대 최대 공모사업 예산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며 “2024년은 민선 8기 3년 차로 군정에 박차를 가해야 하는 중요한 시기인 만큼 올해의 많은 성과를 마중물 삼아 주마가편(走馬加鞭)의 자세로 활력 넘치는 진도, 따뜻한 인정이 넘치고, 아름답고 살기좋은 진도를 만들기 위해 더욱 힘차게 전진하겠다”고 말했다.

/진도=이종수 기자 js7777@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