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편의점 와인’ 대세…1~2월 매출 3배 껑충
2021년 03월 03일(수) 14:26
이마트24를 찾은 고객이 주류 특화매장에서 와인을 고르고 있다.<이마트24 제공>
‘홈술’ 문화가 자리 잡으면서 편의점 와인이 올해도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

3일 이마트24에 따르면 이 점포의 지난 1~2월 와인 매출이 지난해 동기보다 3배(209%) 증가했다. 2019년과 지난해에는 전년 대비 각각 218%, 197% 늘었다.

이마트24는 주류특화매장 확대와 자사 와인 큐레이션인 ‘이달의 와인’ 인기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지난달 ‘이달의 와인’에 선정된 푸나무 쇼비뇽블랑은 전체 와인 품목 중 매출 1위를 기록했다.

이마트24는 3월 ‘이달의 와인’으로 로쉐 마제 2종과 안티구아스 리제르바 까베네쇼비뇽, 라포스톨 아팔타 까베네쇼비뇽 등 4종을 선보인다.

세븐일레븐도 올해 1~2월 와인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17.8% 늘었다.

와인 관련 판매 상품 수는 2019년 말 36종에서 현재 70여 종으로 확대됐다. 와인 특화 매대를 운영하는 세븐일레븐 점포는 1300여 개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