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스마트병원으로 새 인술 100년 시대 열 것”
안영근 전남대병원장 취임 103일 만에 비대면 취임식
2021년 03월 03일(수) 00:00
전남대병원 안영근<사진> 병원장이 취임 100여 일만에 유튜브 영상을 통해 비대면 취임식을 가졌다.

지난해 11월 제33대 전남대병원장으로 임명된 안영근 병원장은 취임과 동시에 취임식 등 공식행사를 취소하고 바로 코로나19 원내 감염확산방지 업무에 매진한 끝에 병원운영을 정상으로 되돌린 후, 취임 103일째인 2일 비로소 비대면으로 취임사를 밝혔다.

이날 취임사에서 안영근 병원장은 “가장 먼저 코로나19가 종식될 때까지 지역거점병원으로서 최선을 다하겠다”고 거듭 강조하면서 “지난 1년여 동안 최일선에서 묵묵히 맡은 바 업무해 온 의료진과 직원들에게 감사와 격려를 보낸다”고 밝혔다.

최근 지역에서 핫 이슈가 된 새병원 건립과 관련해서는 “지난 1월 출범한 새병원건립추진단을 중심으로 오는 2024년까지 예비타당성 조사를 완료해 단계적으로 신중하게 추진해가겠다”고 말했다.

안영근 병원장은 “새병원 건립과 함께 새로운 인술 100년의 시대를 열어가기 위해 최첨단 스마트병원의 기틀을 마련하겠다. 특히 신의료기술 발굴과 차세대 국가성장동력인 바이오헬스산업 분야의 경쟁력을 키우기 위해 연구중심병원의 역량강화에도 더욱 심혈을 기울이겠다”고 강조했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