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진도군, LPG 배관망 구축…14개 마을 가스 공급
교동리 등 3000가구 3월 완료
2021년 02월 14일(일) 17:45
진도군은 진도읍 14개 마을에 LPG 배관망 구축사업을 마치고 최근 가스 공급을 시작했다. <진도군 제공>
진도 14개 마을에 LPG 배관망을 통한 가스 공급이 시작됐다.

진도군은 최근 진도공설운동장 인근 LPG 저장소에서 배관망 구축사업 개통행사를 열고, 교동리 일원부터 LPG 공급을 시작했다고 14일 밝혔다.

진도군은 배관망 구축과 가정의 기름 보일러를 가스 보일러로 교체하는 공정을 추진 중이며, 오는 3월 각 가정에 LPG 공급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LPG 배관망 구축사업은 도시지역에 비해 높은 연료비 지출로 주민들이 겪는 부담을 줄이기 위해 도서와 산간지역 중 인구 밀집도가 높은 곳을 사업 대상지로 선정해 LPG 배관망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진도군에서는 지난 2019년부터 총 350억원의 사업비를 투입, LPG 배관망 구축사업을 진행해 왔다.

이번 사업으로 진도읍 14개 마을 3000여 가구가 에너지 복지 혜택을 누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 사업은 총 사업비의 90%를 보조금으로 지원하며, 주민들은 10%만 부담하면 된다.

생활이 어려운 주거복지 대상자를 위해 ‘LPG 희망충전 기금’에서 기초생활수급자는 자부담의 100%, 차상위 계층은 50%를 지원하고 있다.

진도군은 마을회관, 공동주택 등을 방문해 주민설명회를 실시해 신청율이 93%에 달했으며, 공용 배관망과 각 가정에 다기능 가스계량기, 타이머콕, 가스누출 경보기, 가스보일러 등을 설치했다.

진도군 관계자는 “군민들의 배려와 참여로 안전하게 공사를 진행해 LPG 배관망 구축 사업을 원활하게 추진할 수 있었다”며 “이번 사업으로 주민들의 편의와 안전이 향상되는 등 에너지 복지수준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진도=박현영 기자 hypark@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