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진도군, 관광객 유치 여행사에 인센티브…최대 50만원 지급
2021년 01월 22일(금) 00:00
진도군이 관광객을 유치한 여행사에게 최대 50만원의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사진은 진도 대표 관광지 운림산방. <진도군 제공>
진도군은 관광객 유치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1월부터 단체 관광객 유치 여행사에게 인센티브를 지원한다고 21일 밝혔다.

지원 대상은 여행업 등록을 완료한 여행사이며, 사전여행계획서를 여행 7일 전까지 진도군 관광과에 내면 된다.

지원 기준은 내국인 15명 이상, 외국인 10명 이상, 수학여행단 50명 이상으로 진도군의 유료 관광지 방문과 음식점, 숙박시설 등을 이용해야 한다.

인센티브는 내국인 기준 1인당 당일은 5000원, 1박 1만2000원, 2박 이상은 2만원이 지원된다. 1회 지원 한도액은 최대 50만원까지이며, 수학여행단은 학교에 지급한다.

진도지역 유료 관광지는 진도타워, 운림산방, 해양생태관, 소전미술관 등이 있다. 올해 9월1일부터 10월말까지 열리는 전남국제수묵비엔날레 진도전시관은 수묵비엔날레기간이 2개월간 한시적으로 유료 관광지에 포함된다.

진도군 관계자는 “관광지를 중심으로 시설 방역, 마스크 착용, 거리두기 등을 지속적으로 실천해 청정 관광 진도군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진도=박현영 기자 hypark@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