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반려동물들의 파라다이스 ‘우이도’
신안군, 여행하기 좋은 ‘펫 섬’ 조성
동반 숙박시설·전용 풀장 등 설치
2020년 10월 21일(수) 22:30
동양 최대 80m 모래언덕으로 잘 알려진 신안군 도초면 우이도가 반려동물과 함께 여행하기 좋은 섬으로 조성된다.

21일 신안군에 따르면 반려인 1000만 시대를 맞아 사람과 자연, 동물과 다양한 식물이 공존하는 우이도를 반려동물을 가족처럼 생각하는 이들을 위한 영원한 추억의 장소로 기억되도록 할 계획이다.

지난해 전남도 ‘가고 싶은 섬 가꾸기’ 공모 사업에 선정된 우이도는 자연경관이 수려하고 섬 문화와 역사, 생태환경이 잘 보존된 다도해해상국립공원이다.

신안군은 우이도를 반려동물과 함께 여행하기 좋은 섬으로 기본 테마를 설정했다.

우이도 마을간 연결 도로에 영화나 에니메이션에 나오는 101마리 달마시안 점박이 개, 프란다스의개 파트라슈, 설화와 전설에 등장해 주인과 사람의 생명을 구한 명견 등을 형상화한다.

동물의 생명 윤리의식을 높이고 사체를 적법하게 처리하는 반려동물장묘시설(화장장·납골당)을 확충해 장례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애견호텔, 애견동반 가능한 민박시설, 달뜬몰랑 산책로와 놀이터, 애견전용 풀장도 함께 설치한다.

반려동물과 함께할 관광객 맞이를 위해 마을기업을 설립하고 섬 주민의 자존감 향상과 ‘개와 함께 사는 법’ 등 주민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한다고 신안군은 설명했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