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창 ‘고인돌문화제’ 16~17일 죽림선사마을서 개최
2019년 11월 15일(금) 04:50
고창군이 주최하고 (재)호남문화재연구원이 주관하는 ‘2019 고인돌 문화제’가 16~17일 이틀간 고창군 고인돌유적 죽림선사마을<사진>에서 열린다.

축제는 지난 2000년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고창 고인돌유적의 문화유산 활용으로 선사시대 돌과 관련된 인류의 기술 진보를 직접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선사시대 돌 기술’ 프로그램에서는 뗀석기(구석기)·간석기(청동기) 제작, 선사시대 목궁 사용, 선사시대 정육점을 운영해 수익금은 고창군 장학재단에 전액 기부할 계획이다.

또 고창 고인돌유적의 현대적 의미를 해외·국내 사례와 비교하는 강연, 관광객들의 궁금증을 즉석에서 해결해 주는 ‘가을밤 죽림선사마을 토킹어바웃’이 진행된다.

특히 운곡습지 산책길을 걷는 ‘운곡습지생태길걷기’와 운곡람사르습지 주변 6개 마을 주민들과 함께 운곡습지의 역사와 옛 추억을 뒤돌아보는 ‘생태관광 페스티벌’도 함께 열릴 예정이다.

/고창=김형조 기자 khj@