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무안 가을 여행, 식영정에서 즐기는 코스모스 산책
2021년 10월 01일(금) 20:32
무안 몽탄 식영정이 코스모스 물결로 빛나고 있다. <사진>

무안군은 “가을을 맞아 식영정을 찾는 관광객들이 몽탄노적 일대 산책길을 따라 걸으면서 힐링할 수 있도록 약 1만 6000㎡ 규모의 코스모스 꽃밭 조성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식영정은 조선시대 문신 한호 임연 선생이 여생을 보내며 후학을 양성하기 위해 지은 정자로 많은 시인묵객기 거쳐갔다.

식영정은 바다처럼 넓은 영산강의 풍경을 볼 수 있는 곳으로 주변이 고목과 어우러져 있어 강과 들판이 어우러진 풍광을 지닌 곳으로 유명하다.

무안군은 최근 영산강 강변도로(나주 영산대교~무안 몽탄대교)와 승달산 만남의 길(청계 청수리~몽탄 대치리)이 개통된 이후 식영정을 찾는 이들의 발길이 늘자, 정자 아래에 위치한 영산강 제2경 몽탄노적 목재데크를 따라 산책하며 힐링할 수 있도록 코스모스 꽃밭을 조성했다.

지난 8월 중순에 파종한 코스모스가 장마를 이겨내고 아름다운 꽃을 피우기 시작하면서, 푸른 영산강과 어우러져 가을 정취를 더하고 있다.

/무안=임동현 기자 id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