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2020 비더레전드, 키움 이정후 ‘최다픽’ … 9명 40콤보 달성
롯데 손아섭 안타성공률·SK 최정 당일 최다득표율 1위
2020년 11월 26일(목) 16:53
올 시즌 비더레전드 이용자들로부터 가장 많은 선택을 받은 키움 이정후. /연합뉴스
KBO리그 비더레전드 이용자들의 ‘믿을맨’은 올해도 키움 히어로즈의 이정후였다.

지난 24일 NC의 창단 첫 한국시리즈 우승과 함께 ‘202 비더레전드(Be The Legend) 콘테스트’가 막을 내렸다.

비더레전드는 KBO 리그 공식기록 통계업체인 스포츠투아이가 운영하는 프로그램으로 KBO리그 경기가 있는 날 한 명의 선수를 선택해 그 선수가 해당경기에서 안타를 기록할 경우 1콤보를 얻는 방식이다. 연속해서 40콤보를 달성하면 최대 5000만 원의 우승상금을 받는다.

이정후는 올 시즌 총 누적 48만4787회(전체 11.44%)를 기록하며 ‘최다 픽’ 1위가 됐다. 지난해(52만4555회)에 이어 2년 연속 1위다.

이정후에 이어 선택을 많이 받은 선수는 두산 페르난데스로 총 40만5030회(9.5%)를 기록했다.

올 시즌 비더레전드 안타성공률 1위는 롯데 손아섭의 차지가 됐다.

손아섭은 최다선택에서는 4위(31만5877회·7.4%)였지만, 올 시즌 141경기에 나와 115경기에서 안타를 신고해 81.6%의 가장 높은 성공률을 자랑했다.

‘최다픽 1위’ 이정후는 와일드카드 결정전까지 총 141경기에 출전해 105경기에서 안타를 만들며, 74.5%의 성공률로 전체 11위를 차지했다.

당일 최다득표율 기록은 SK 최정이 작성했다.

7월 27일 최정은 49.4%(1만2396회)의 득표율을 장식했고, 3타수 1안타로 믿음에 화답했다.

2위는 8월 24일 LG 김현수가 기록한 48.0%(1만1983회)다. 하지만 이날 김현수는 무안타에 그치면서 1만1983명이 무더기 탈락했다.

올 시즌 우승당첨자는 모두 9명이다.

9월 16일 사용자 아이디 ‘수지장’이 시즌 첫 40콤보의 테이프를 끊은 뒤 지난 17일 한국시리즈 1차전에서 ‘LeeDH2015’가 시즌 9번째 40콤보를 채웠다. 이들에게는 우승상금 5000만원이 균일하게 배분된다.

/김여울 기자 wo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