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코로나19 이겨냅시다” 스타들 기부 행렬
봉준호·김혜수·이승엽 등 연예·스포츠계 인사들
코로나 확산방지·예방 활동 성금·기부 물품 잇따라 전달
2020년 02월 27일(목) 20:00
봉준호
연예인과 배우, 스포츠 스타 등이 코로나19로 고통받는 이웃들을 위해 한 마음으로 ‘기부 행렬’에 나섰다.

영화 ‘기생충’의 봉준호 감독은 코로나 확산 방지와 예방 활동을 위해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원을 기부했다.

배우 정우성과 공유는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에 각각 성금 1억원을 기탁했으며, 배우 김우빈, 박보영도 사랑의열매에 각각 1억원, 5000만원을 기부했다. 배우 손예진, 이서진은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각각 1억원을 기부했다.

배우 정려원과 가수 겸 배우 수지는 국제구호개발 비정부기구(NGO) 굿네이버스에 각각 1억원을 기부했다. 배우 김고은도 1억원을, 배우 주지훈도 5000만원을 굿네이버스에 전했다.

가수 아이유도 굿네이버스에 1억원을 기부했다. 아이유는 대한의사협회에도 의료용 방호복 3000벌(1억원 상당)을 기증했다. 배우 김희선도 굿네이버스에 1억원, 서울대병원에 1억원을 전달하며 총 2억원을 기부했다.

배우 박신혜와 김혜은은 국제구호개발단체 희망친구 기아대책에 저소득 가정 아동을 위한 후원금을 각각 5000만원씩 기부했다.

가수 겸 배우 혜리는 세이브더칠드런에 1억원을 기부했으며, 가수 백지영도 세이브더칠드런을 통해 저소득가정 아동에게 마스크 1만 장을 전달했다.

김혜수
배우 김혜수는 희망브릿지 전국재해구조협회에 1억원을 기부했으며, 방송인 강호동은 초록우산어린이재단에 1억원을, 배우 이시영은 아름다운재단에 1000만원을 기부했다.

배우 소유진은 대한적십자사에 1억원, 배우 송중기는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조협회에 1억원 등을 전달했다.

배우 유해진과 수애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각각 5000만원씩 기부했으며, 가수 이수(엠씨더맥스)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랑의열매에 5000만원을 기부했다.

스포츠계에서도 기부 행렬이 이어졌다. 전 피겨스케이팅 선수 김연아는 코로나19 치료 활동 후원금 1억850만원을 유니세프한국위원회에 전달했다. 성금은 팬들의 모금액과 김연아가 낸 1억원으로 마련됐다.

(사)한국프로야구선수협회(회장 이대호)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3000만원을 전달했으며, (재)이승엽야구장학재단(이사장 이승엽)도 대구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이동국(전북 현대)도 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마스크 2만개를 기부했다.

성금과 기부물품을 전달받은 사회복지 단체들은 코로나19 확산 방지와 대구·경북지역 재난 취약계층의 감염 예방을 위한 보건용 마스크와 손 소독제 구매 등에 사용하겠다며 입을 모았다.

/유연재 기자 yjyou@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