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국 재건축·재개발 80가지 정보 한눈에
국토부 종합정보시스템 구축
2020년 01월 03일(금) 00:00
전국의 재개발·재건축·주거환경개선사업에 대한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게 됐다.

2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도시 및 주거환경정비법에 따라 진행되는 정비사업의 정보를 통합 관리하는 ‘도시정비사업 종합정보시스템’을 구축했다.

국토부는 지난해 8월부터 한국감정원을 통해 전국 2000여개 재건축·재개발·주거환경정비사업 등 정비구역을 전수 조사했으며, 구역별 사업 추진 현황 등 다양한 정보와 통계를 이 시스템에 담았다.

지리정보시스템(GIS)을 기반으로 정비구역과 구역별 기초정보, 추진단계, 사업계획, 조합운영현황 등 정비사업과 관련한 80여가지 정보를 광범위하게 취급한다.

국토부는 앞으로 지속적인 자료조사와 검증작업을 체계화해 정보의 가치를 높이고, 다양한 신규 통계와 인포그래픽 구현이 가능하도록 시스템을 고도화할 방침이다.

정비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지원하기 위해 필요한 정보의 수준과 범위를 검토한 뒤 내년 상반기중 일부 시스템을 일반에 공개하는 방안도 검토하기로 했다.

/박정욱 기자 jwpark@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