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낙안면 종합복지센터 건립 부지 주민투표로 결정키로
2019년 11월 07일(목) 04:50
순천시는 주민 간 다른 의견이 나오는 낙안면 종합복지센터 건립 부지를 주민투표로 결정하기로 했다고 6일 밝혔다.

최근 열린 낙안 종합복지센터 건립 토론회에 허석 순천시장이 직접 참석해 주민투표를 제안해 주민 동의를 끌어냈다.

총사업비 38억원 규모인 낙안 종합복지센터는 주민들이 자발적으로 건립 기금을 마련하고 공모사업을 신청해 순천시의 도움을 받아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낙안 종합복지센터 위치, 부지 매입 방식 등과 관련해 주민 간 이견이 발생해 사업 추진에 차질이 빚어지고 있다.

순천시는 지역주민 의견을 충분히 수렴한 뒤 2~3개의 후보지를 물색하고 직접 민주주의 방식인 주민투표로 최종 후보지를 결정할 방침이다.

/순천=김은종 기자 ej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