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대, ‘게임개발자 과정’ 개설 운영
2019년 07월 16일(화) 04:50
전남대가 학생들이 직접 게임을 제작할 수 있는 능력을 키울 수 있도록 교육과정과 교과목을 운영하기로 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전남대 사회맞춤형 산학협력 선도대학(LINC+)사업단(단장 김재국 신소재공학부 교수)은 광주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탁용석)과 협력해 15일부터 8월 7일까지 여름방학을 이용해 광주·전남 대학(원)생이면 누구나 참여가 가능한 콘텐츠 아카데미 ‘게임개발자 과정’을 개설, 운영하기로 했다. 전남대는 또 재학생들을 대상으로 2학기에 ’게임개발이론 및 실습 ‘ 교과목을 운영하는 등 문화기술융합 인재 양성에 힘쓰기로 했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