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화장실에 영아 시신 유기 20대 여성 5일 만에 검거
2024년 05월 27일(월) 20:00
아파트 상가 화장실에 영아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는 20대 여성이 5일만에 검거됐다.

광주경찰청 여성청소년범죄수사대는 27일 영아 시신을 유기한 혐의로 20대 여성 A씨를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 22일 오후 4시께 광주시 서구 광천동 한 상가 화장실에서 영아의 시신을 유기한 혐의를 받고 있다.

발견된 시신은 출산 직후의 영아로 추정됐다. A씨는 경찰조사에서 혐의를 인정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의 정확한 범행동기를 조사하는 한편 영아의 사인을 규명하기 위해 국립과학수사연구소에 부검을 의뢰했다.

/정병호 기자 jusb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