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곡성군 섬진강기차마을 밤에도 달린다
‘세계장미축제’ 개막 20일부터 상시 야간 개장
2023년 05월 11일(목) 16:30
곡성군은 ‘13회 곡성세계장미축제’ 개막에 맞춰 섬진강기차마을을 오는 20일부터 밤 10시까지 열기로 했다.<곡성군 제공>
곡성군은 ‘13회 곡성세계장미축제’ 개막일인 오는 20일부터 섬진강기차마을을 상시 야간 개장한다고 11일 밝혔다.

섬진강기차마을은 그동안 낮에만 운영했다.

축제 기간인 20~29일에는 오전 8시부터 밤 10시까지 운영한다. 입장은 오후 8시까지 할 수 있다.

관람객들은 은은한 조명 아래 만개한 장미꽃의 향연을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곡성군 측은 기대했다.

축제가 끝난 뒤에는 오후 6시부터 무료로 밤 10시까지 정원을 관람할 수 있다.

곡성군은 상시 야간 개장을 시작하는 대신 유료 관광객에게 제공한 곡성 심청상품권 2000원권 환급제를 폐지하기로 했다.

환급제 폐지는 입장료 인상 대신 선택한 방침이다. 입장료 수입인 철도공원 조성사업 등에 활용된다.

섬진강기차마을은 최근 장미공원 규모를 2배 넓혔고, 기차마을 레일바이크 운행 구간도 확장했다. 이곳에서는 가상현실(VR) 체험관과 4D 영상관, 생태학습관 등의 시설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소풍 체험과 길거리 공연 등 행사도 다채롭다. 내년에는 대규모 물놀이장이 들어선다.

곡성군 관계자는 “섬진강기차마을의 야간 경관 조명 시설을 보완해 특색 있는 구경거리와 체험 거리, 야간에 즐길 수 있는 콘텐츠를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곡성=박종태 기자 pjt@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