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로봇공모 잇단 선정…순천시 ‘복지로봇 선도도시’ 발돋움
로봇산업진흥원 공모사업 2건
‘순봇’ 체험·로봇캠프 등 추진
2023년 04월 26일(수) 18:05
순천지역 초등학생들이 정서로봇 순봇을 체험하고 있다. <순천시 제공>
순천시가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한국로봇산업진흥원 공모사업에 응모해 로봇 사업 2건이 선정됐다.

대한상공회의소 조사에 따르면 MZ세대가 유망하다고 보는 미래산업은 AI·로봇인 것으로 나타났다. MZ세대는 5~10년 후 국내 산업을 선도할 유망산업으로 ‘AI·로봇’(30%), ‘반도체’(19.2%), ‘이차전지’(11.1%), ‘콘텐츠산업’(7.3%), ‘제약·바이오’(6.4%)를 차례로 꼽았다.

올해 선정된 순천시의 로봇사업은 서비스 플랫폼 개발사업 로봇융합비즈니스 지원사업과 50인 미만 소규모 학교를 대상으로 진행되는 로봇창의교육사업으로 총 사업비는 1억9000만원이다.

2건의 사업에 나란히 선정된 시는 공모사업을 동력으로 로봇 교육기업을 선택 집중·육성하고 일자리 창출을 지원하는 등 향후 순천시만의 차별화된 ‘복지로봇 선도도시’로 발돋움한다는 전략이다.

시는 로봇으로 지역이 소외되지 않기 위해 2022년 공모사업을 추진해 정서지지 프로그램이 탑재된 ‘순봇’을 개발한 데 이어 로봇세미나, 순봇아카데미, 순봇 체험회를 진행했다.

올해는 주말체험프로그램 ‘순천만잡월드와 함께하는 순봇체험’을 시작으로 순봇의 프로그램 업그레이드와 좀 더 고도화된 4차산업 순봇체험회, 초등학생 대상 로봇 교육, 캠프, 경진대회, 골든벨 울리기 등 다채로운 참여형 프로그램도 함께 추진된다.

시는 5월 장애인과 노약자를 대상으로 하는 ‘사회적약자편익지원사업’에 응모해 따뜻한 로봇 동행 공동체를 이어 갈 계획이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민선 8기 5대 핵심 전략사업으로 정서로봇, 우주, 바이오·푸드테크, ESG경영, 웰니스산업을 선정해 이어가고 있으며, 복지로봇 특화도시로서 취약계층을 포용하겠다”고 말했다.

/순천=김은종 기자 ej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