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디자인진흥원 감사 무더기 적발
인사·구매 부적정에 예산 관리 허술
2022년 12월 05일(월) 21:25
(재)광주디자인진흥원이 근무성적 평가 등 인사 업무, 홍보물품 구매 부적정, 공가 사용 부적정, 예산 관리 등을 허술하게 했다가 감사에서 무더기로 적발됐다.

5일 광주시 감사위원회에 따르면 감사위는 광주디자인진흥원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모두 13건의 지적 사항을 적발했다. 감사위는 이 가운데 문책 5명, 경고 2명, 주의 9명 등 16명에 대한 신분상 조치를 요구했고, 350여만원을 회수 조치했다.

감사결과 디자인진흥원은 2019년 지방 공공기관 채용 비리 전수조사에서 경고 처분을 받은 직원들에게 규정상 0.5점을 감해야 하는데도 감점 없이 근무성적 평가를 한 것으로 조사됐다.

연차 수당 지급 대상이 아닌 임원에게 140여만원을 지급하거나 인사위원회 정족수가 미달했는데도 안건을 심의·의결하기도 했다.

디자인진흥원은 2017년 3월부터 3년 동안 65회에 걸쳐 230명이 3억4000여만원을 들여 해외 출장을 다녀오면서 항공 마일리지를 활용하지 않아 예산을 절감하지 않았으며 출장 결과보고서도 홈페이지에 공개하지 않았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