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현대삼호중공업 ‘한국에너지 대상’ 총리 표창
ESS 설비 등 에너지 효율 향상 기여
2022년 11월 21일(월) 01:00
현대삼호중공업(대표이사 신현대 사장)이 정부로부터 대한민국 에너지 효율 향상 및 재생에너지 산업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현대삼호중공업은 지난 17일 서울 강남구 그랜드 인터콘티넨탈 호텔에서 열린 ‘2022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에서 ‘에너지 효율 향상’ 국무총리 표창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사진>

현대삼호중공업은 ▲전사 에너지절감활동 시행 및 전력수요관리제도 도입 ▲고효율설비 개선 ▲ICT기술연계설비 운영개선 및 종합모니터링시스템 구축 ▲K-EV100 가입 ▲Air Comp 종합효율 향상 등 에너지효율 부문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에너지절감 활동을 통해 지난해 8786㎾의 피크전력(최대 순간전력)을, ESS 설비 구축 및 운영을 통해 연간 3000㎽h의 주간시간 에너지 절감을 이뤄냈다. 태양광 발전 등 신재생 에너지도 적극 도입해 연간 발전량 9800㎽h의 전력을 확보하기도 했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주관하는 ‘한국에너지대상’은 에너지 절약, 기술 개발, 시책 홍보·교육 등을 통해 에너지 효율 향상, 재생에너지 산업발전, 수소경제 활성화에 기여한 유공자에게 수여된다.

회사 대표로 시상식에 참석한 현대삼호중공업 윤철한 부장은 “에너지 효율 향상은 탄소 중립과 에너지자립 실현을 위한 필수 과제인 만큼, 앞으로도 에너지 절감과 친환경 설비 구축에 최선을 다함으로써 ESG 경영을 실천하는 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영암=전봉헌 기자 jb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