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매력의 열대과일 용과 아시나요?
해남군 재배 성공 본격 출하
전량 직거래 등 판매 인기
2022년 11월 06일(일) 19:10
농민 민경석씨가 수확한 용과를 들어보이고 있다.
해남군이 열대과일인 용과 재배에 성공해 본격적인 출하를 시작했다.

용과는 열대지방에 분포하는 삼각 선인장의 열매로 과일 표면에 나있는 녹색의 돌기물이 용의 비늘처럼 보인다 해 용과라고 불린다.

독특한 외관에 하얀 과육에 깨 알갱이 같은 검은 씨가 박혀 있는 젤리 형태이다. 강렬한 껍질모양과 다르게 은은하고 부드러운 단맛과 풍부한 과즙이 매력적이다.

식이섬유와 칼슘, 인, 카로틴 등이 풍부해 다이어트와 면역력 증진 등에 두루 도움을 주는 수퍼푸드로 알려져 있다.

우리나라에서는 제주도에서 주로 재배되고 있으며, 시중에는 대부분 동남아 산 수입과일이 유통돼 왔다.

해남산 용과는 해남군 마산면의 민경석씨가 2년여전 삽목한 용과 모종으로 올해부터 본격적인 수확을 시작했다.

현재 비닐하우스 380여평에 평당 1주씩 380여주를 재배, 한 그루당 50여개의 용과를 수확할 수 있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국내산 용과는 수입산에 비해 당도가 높고, 유기농 인증을 받은 친환경 재배로 안심하고 먹을 수 있어 인기가 높은 편이다. 개당 6000원 가량의 가격대로 직거래 등으로 전량 소비되고 있다.

해남산 용과는 해남미소(hnmiso.com)와 해남 로컬푸드매장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해남=박희석 기자 dia@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