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완도경찰, 해수욕장 등 불법촬영 일제 점검
2022년 07월 28일(목) 18:40
완도경찰이 여름 피서철을 맞아 주요 피서지 및 주변 범죄취약지를 대상으로 불법촬영 일제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완도경찰이 여름 피서철을 맞아 신지 명사십리 해수욕장 등 주요 피서지 및 주변 범죄취약지를 대상으로 불법촬영 일제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이번 점검은 해수욕장 전면 개장으로 인해 피서객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해수욕장 화장실과 숙박업소·물놀이장 탈의실 등을 찾아 렌즈탐지형과 전파탐지형, 적외선 카메라를 활용 불법촬영기기 설치여부를 면밀히 확인했다.

또 위급상황 발생 시 경찰서 상황실과 연결되는 공중화장실 비상벨의 작동 상태를 점검하고, 피서객을 상대로 불법촬영사고 예방에 대한 홍보도 실시했다.

정원균 완도경찰서장은 “피서철을 맞아 해수욕장 등 주요 관광지에 불법촬영 점검반을 운영하는 등 선제적 예방활동을 통해 성범죄를 사전에 차단해 안심하고 편안하게 피서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완도=정은조 기자·전남총괄취재본부장 ejhu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