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구례군 가구별 예·경보 시설 설치
행안부 시범사업 최종 선정
구례군 사업비 3억원 확보
2021년 08월 12일(목) 00:30
구례군이 행정안전부의 가구별 예·경보 시설 설치 시범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됐다.

구례군은 공모사업 최종 선정에 따라 특별교부세 3억원을 확보하고, 구례읍 백련마을 400가구를 대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가구별 예·경보 시설 설치 시범사업은 IoT시스템을 적용해 재난상황 전파나 대피체계를 강화해 재난상황 발생 시 골든타임을 확보하고 피해를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양방향 통신시스템을 구축해 CCTV통합관제센터의 범죄예방과 아울러 비상호출, 화재감지 등 24시간 상황 관제체계를 확립하게 된다.

또 스마트시티 통합플랫폼과 연계해 112, 119 등 유관기관과 긴급출동 협업체계를 갖출 계획이다.

군은 지난해 8월 섬진강 수해 시 CCTV로 현장을 확인하고 마을 방송과 가구별 방송으로 인명피해를 최소화 하는 등 재난안전에 선도적으로 대응했다.

김순호 구례군수는 “사업을 신속하게 추진해 올해 말까지 마무리할 계획”이라며 “장애인, 노인 등 안전취약계층을 포함한 군민들의 불안감을 해소하고 안전한 구례를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구례=이진택 기자 lit@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