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선대병원 외과 김유석 교수 복지부장관 표창 수상
암 발생·예방·진단·치료·관리 등
지역사회 내 암 진료 향상 공로
2021년 03월 21일(일) 23:05
조선대병원 김유석(사진) 외과 교수가 2021년도 ‘제14회 암 예방의 날’을 맞아 암의 발생·예방·진단·치료·관리 등에 관한 연구 및 지역사회 내 암 진료 향상에 힘쓴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

이번에 상을 받은 김유석 교수는 암 환자에게 최상의 진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학제 진료 클리닉을 운영하고 있으며, 대부분 무증상으로 발생하는 유방암 및 갑상선암에 대한 일반인들의 인식 향상을 위해 고등학교와 대학교에서 건강강좌를 수차례 시행하고 있다.

또한 암 경험자들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암 치료 이외에도 스트레스 등 정신적인 측면의 연구와 식생활 연구에도 참여해 연구 결과를 발표하는 등 암환자에게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김유석 교수는 “큰 상을 받게 되어 영광스럽고 도움을 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끊임없는 연구를 통해 지역민의 암 건강을 지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18년 심사평가원이 실시한 주요 4대 암(위, 유방, 대장, 폐) 평가에서 조선대병원은 광주지역에서 모두 1등급을 달성하는 등 지역민의 건강 증진에 앞장서고 있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