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신안 병풍도 주민, 코로나 의료진에 맨드라미 꽃차 전달
2020년 11월 12일(목) 00:00
신안군은 증도면 병풍도 주민들이 직접 만든 맨드라미 꽃차 100세트를 코로나19 극복에 헌신하는 광주시간호사회에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꽃차는 마을 주민들이 직접 심고 정성을 들여 가꾼 맨드라미꽃으로 손수 만들어 그 의미가 깊다.

이영란 병풍도 부녀회장은 “코로나19 여파로 맨드라미축제가 취소된 아쉬움을 딛고 코로나 종식을 위해 일선에서 고생하는 의료진에게 따뜻한 마음을 담아 맨드라미 꽃차를 전달했다”고 말했다.

병풍도 주민 300여 명은 전국 최대 규모(12ha)의 맨드라미 꽃동산을 조성했다.

/신안=이상선 기자 ssle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