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수시, 자동차극장 무료 운영
29일~다음달 4일 ‘담보’‘국제수사’ 격일 상영
디오션리조트 내… ‘바퀴 달린 영화관’ 운영
2020년 10월 27일(화) 22:40
여수시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사회 분위기를 높이기 위해 무료 자동차극장인 ‘바퀴 달린 영화관’을 운영한다고 27일 밝혔다.

바퀴 달린 영화관은 ㈔전남영상위원회 주관으로 29일부터 다음달 4일까지 디오션리조트 내 여수 자동차극장에서 열린다.

매일 오후 7시30분에 하지원·성동일 주연의 ‘담보’와 곽도원·김대명 주연의 ‘국제수사’가 격일로 상영된다.

자동차 극장은 가로 20m, 세로 10m의 대형 스크린으로 차 안에서 영화 관람을 즐길 수 있다.

여수 시민이면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으며 네이버폼(http://naver.me/FTnga3KY)에서 선착순 신청을 받는다.

여수시는 출입구에서 손 소독과 발열 체크를 하고 하루 1회, 차량 80대 이하 규모로만 운영할 방침이다.

김지선 여수시 문화예술과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이 스트레스를 풀고 비대면 방식으로 안전하게 문화생활을 즐기실 수 있도록 무료 자동차극장을 운영하게 됐다”고 말했다.

/여수=김창화 기자 ch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