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화순군, 로컬푸드 안전성 인증체계 구축한다
12월까지 연구용역 추진…도곡농협, 롯데百 광주점에 직매장
2020년 09월 03일(목) 00:00
화순군이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산물의 안전성 강화를 위해 로컬푸드 인증체계를 구축한다. 사진은 화순군 도곡면 도곡농협 로컬푸드 직매장. <화순군 제공>
화순군은 지역 농·수·축산물의 안전성 강화를 위해 로컬푸드 인증체계 구축을 위한 연구용역을 오는 12월까지 추진한다고 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지역에서 생산된 농산물의 잔류농약 검사 등 안전·품질 관리를 지원해 지역 푸드플랜의 안정적 운영을 도모하기 위한 것이다.

화순군은 지난 5월 농림축산식품부가 주관한 지역 단위 푸드플랜 구축지원(안전·품질관리) 공모 사업에 선정돼 총사업비의 50%인 국비 5000만 원을 확보했다.

특히 지난 4월 시작한 ‘지역 푸드플랜(먹거리종합전략)수립 연구 용역’과 연계해 로컬푸드 인증체계를 구축할 예정이다.

사업의 신속한 추진을 위해 예산 성립전 사용을 승인받아 국비 5000만원 중 2200만원을 연구용역비용으로 사용하며, 추후 로컬푸드 생산농가 조직화와 교육, 농산물 안전성 검사도 추진할 계획이다.

화순지역에서 운영 중인 로컬푸드 직매장은 화순농협 로컬푸드직매장, 도곡농협 로컬푸드직매장 등 2곳이다. 도곡농협 로컬푸드는 지난해부터 롯데슈퍼 풍암점과 봉선점 등 광주지역 유통업체에도 직매장을 개설, 운영하고 있다. 또 최근 롯데백화점 광주점 내 전남도 로컬푸드 직매장 운영사업자로 도곡농협로컬푸드가 선정돼 오는 11월부터 개장할 계획이다.

화순군 관계자는 “로컬푸드 직매장이 확대됨에 따라 안전성을 보증하는 로컬푸드 인증 및 관리체계 구축이 시급한 시점”이라며 “전문기관 용역을 통해 농업인들이 생산한 농산물의 공급까지 안전성을 보증하는 관리체계를 구축해 소비자가 만족하는 품질과 안전성 확립에 이바지하겠다”고 강조했다.

/화순=배영재 기자 by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