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세계 최대 쇼핑몰 ‘아마존’ 입점 강진 버섯·작두콩 글로벌 판매
2020년 08월 27일(목) 00:00
강진군은 지역 대표 특산물인 버섯과 작두콩이 이달부터 세계 최대의 온라인 쇼핑몰 아마존에 입점해 정식으로 판매를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강진군은 미국 아마존 벤더 업체 크리에이스브(Kreassive 대표 센창)와 현지 시장 맞춤형 상품 컨설팅을 실시하고 아마존에 입점할 특산물로 버섯스낵과 작두콩차를 선정해 전남도 아마존 브랜드관에 런칭했다.

아마존은 180개국 3억 명이 이용하고 있는 세계 최대 온라인 전자상거래 플랫폼으로 코로나19 이후 세계 유통업계를 선도하고 있는 글로벌 기업이다. 강진군 특산물을 아마존에 선보이게 돼 국내를 넘어 해외까지 그 우수성을 알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된 셈이다.

강진군 관계자는 “아마존 입점을 발판으로 온라인 수출 시장을 확대해 나가고 직거래 활성화를 통해 강진 농수특산물의 시장경쟁력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강진=남철희 기자 chou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