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정읍시, ‘쌍화차거리 온라인 서포터즈’ 지역민 10명 구성 발대
2020년 08월 09일(일) 18:15
정읍시는 시민창안 300거리 프로젝트인 ‘2020 쌍화차거리 온라인 서포터즈’를 지난 7일 공식 출범했다.

서포터즈단은 지난해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으로 특화거리 조성을 완료한 쌍화차거리의 활성화를 위해 지역민 10명으로 구성됐다.

이들은 10월까지 쌍화차거리에 대한 이야기를 담아내며 공식적인 활동을 하게 된다.

특히 이 거리를 탐방하고 다양한 음식 등을 체험한 후 사진과 영상, 기사(블로그)를 통해 쌍화차의 우수성을 홍보한다.

정읍시는 서포터즈단의 페이스북과 네이버 밴드, 인스타그램 등 활동을 통해 홍보 마케팅에 활용한다는 방침이다.정읍시 관계자는 “쌍화차거리 온라인 서포터즈의 활약으로 쌍화차거리가 활기를 되찾아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창의적이고 다채로운 아이디어와 멋진 활동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쌍화차거리는 정읍경찰서에서 정읍세무서까지 이어지는 길목으로 14개소의 전통찻집이 위치하고 있다.

/정읍=박기섭 기자·전북취재본부장 parkk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