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나주 금천면 지역사회보장협 취약계층에 자동방충망 설치
2020년 08월 04일(화) 00:00
나주시 금천면 지역사회보장협의체(지사협)가 생활환경이 어려운 이웃 주민들이 쾌적하게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자동 방충망을 설치해줬다.

3일 나주 금천면에 따르면 지사협 위원들은 무더위와 코로나19로 집안에서 하루 일과를 보내는 독거노인 등 취약계층 10가구를 대상으로 자동 방충망 설치 사업을 추진했다.

현관에 방충망이 없거나 오래돼 찢어진 방충망 사이로 온갖 벌레가 들어와 문을 열어 둘 수 없었던 취약계층 가구에 방충망을 새로 설치한 것이다.

죽천리의 한 어르신은 “날이 더워 문을 열자니 벌레로 몸살을 앓고 살충제 구입도 쉽지가 않아 걱정이 많았다”며 “이웃들의 도움 덕분에 올 여름은 시원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다”고 고마움을 전했다.

김관율 금천면장은 “항상 어려운 이웃을 위한 자발적인 관심과 참여에 앞장서는 지사협 위원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나주=손영철 기자 ycso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