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군산시, 군경합동묘지 확장 사업 추진
2020년 02월 19일(수) 00:00
군산시가 군경합동묘역 확장 사업을 추진한다.

군산시는 국가유공자 대부분이 고령으로 매년 안장 수요가 증가 추세에 있고 군경합동묘지 안장 기수가 836기로, 잔여기수가 164기에 그쳐 앞으로 4~5년 내 만장이 예측돼 안장수급 대응을 위한 군경합동묘지 확장 사업을 추진한다고 18일 밝혔다.

군경합동묘지 묘역 확장 사업은 총 사업비 20억원을 투입해 올해부터 3년간 진행된다. 올해는 묘역 확장을 위한 도시계획시설 결정 용역을 실시하고, 내년에 착공해 2022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특히 도시계획시설 결정 용역 추진때 관계기관 협의는 물론 주민·유공자·유족의 의견을 반영해 군경합동묘지 확장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군산=박금석 기자 nogusu@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