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선대병원, 수협재단과 의료복지 업무협약
“어업인 삶의 질 향상”
2019년 12월 09일(월) 04:50
조선대병원(병원장 배학연)은 최근 병원 10층 회의실에서 어업인 의료복지 지원을 위해 수협재단(이사장 임준택)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어업인 삶의 질 향상에 이바지 할 것을 약속했다. <사진>

배학연 조선대병원장과 수협재단 이사장 겸 수협중앙회장인 임준택 이사장을 비롯, 각 기관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열린 이번 협약식은 어업인에 대한 의료지원 사업을 통해 어촌지역 발전을 함께 도모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주요 협약내용으로 ▲어촌 지역 의료봉사활동 지원 ▲어업인의 건강상담 및 검진 ▲어업인의 의료자원 이용을 위한 정보교류 및 홍보 등에 양 기관이 협력하기로 했으며, 특히 어업인 환자에 대한 수술·치료 등 의료서비스 제공에 있어 어촌 지역 의료 불균형 해소를 위해 양 기관장이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

배학연 병원장은 “전남지역 어업인을 위한 다양한 의료복지 지원에 조선대병원이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의료진 모두가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