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함평군, ‘치매정신팀’ 신설 전담인력 17명 배치
2019년 02월 25일(월) 00:00
함평군이 보건소 치매안심센터에 치매정신팀을 신설하고 군민 정신건강관리에 박차를 가한다.

24일 함평군에 따르면 군은 최근 조직개편 관련 조례개정을 통해 치매정신팀을 신설하고 전담인력 17명을 배치했다.

정부의 치매국가책임제 이행에 발맞춰 신설된 치매정신팀은 치매예방관리 및 정신건강 증진사업 등을 추진한다.

치매정신팀은 치매 조기검진, 고위험군 치매환자 등록·관리, 치매예방교실, 인지재활 프로그램, 중독관리, 자살예방사업, 정신질환자 사회복귀 회복치료 등을 운영한다.

함평군보건소 관계자는 “치매를 비롯한 정신건강질환은 그 어떤 질병보다 예방 및 관리가 중요한 질병”이라며 “치매정신팀을 통한 다각적인 사업 추진으로 군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함평군 치매안심센터는 지난해 11월 지상 3층, 연면적 382㎡ 규모로 건립됐으며 검진실과 교육실, 상담실, 가족쉼터 등을 통해 체계적인 치매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함평=황운학 기자 hwa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