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산구의회 윤영일 의원 등 5명 ‘지방의정봉사상’
정재봉·공병철·강한솔·국강현
2024년 06월 12일(수) 20:05
광산구의회 윤영일, 정재봉, 공병철, 강한솔, 국강현 의원이 광주시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회장 김형수)가 주관하는 ‘지방의정봉사상’을 수상했다.

‘지방의정봉사상’은 광주시 5개 자치구의회 의원 가운데 지방의정 발전과 주민화합을 위해 헌신적으로 활동하고, 지방의회 위상 제고에 선도적 역할을 해 온 의원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지난 7일 열린 수여식에서 윤영일 의원은 ‘대한민국 시군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장상’을, 정재봉, 공병철, 강한솔, 국강현 의원 등 4명은 ‘광주시자치구의회의장협의회장상’을 받았다.

윤영일 의원은 제9대 전반기 시민안전위원장을 맡아 현장중심형 의정활동을 실천하고, 구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정책 발굴에 힘써온 점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정재봉 의원은 초선의원임에도 중책인 행정자치위원장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구정 주요 현안에 대해서도 세밀한 분석을 통해 합리적이고 혁신적인 발전 방향을 제시하는 등 구민 복지 증진을 위해 적극 노력한 점이 좋은 점수를 받았다.

재선인 공병철 의원은 초선의원들로만 구성된 경제복지위원회의 위원장을 맡아 소통과 화합의 리더십으로, 지역 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을 위한 실효적인 정책 대안을 마련한 점 등이 이번 수상을 이끌어 냈다는 평가다.

또 제2기 예산결산특별위원장으로 활동 중인 강한솔 의원은 2024년도 예산안 심사와 2023회계연도 결산심사 등을 내실 있게 운영해 광산구의 예산편성과 재정 운영의 건실성을 제고하고 구민 의견이 반영될 수 있도록 노력한 점이, 4선인 국강현 의원은 초심을 잃지 않는 변함없는 자세로 구민의 목소리를 대변하고 민생에 밀접한 현안에 적극 대응하며 열정적인 의정활동을 펼친 점 등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최승렬 기자 srcho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