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마흔의 시간 - 이수진 지음
2024년 05월 24일(금) 00:00
“마흔. 나답게 살 수 있는 둘도 없는 기회입니다. 바쁘고 치열하게 살아온 30대를 뒤로하고 이제는 새로운 인생의 다시 태어난 나에게 삶의 진정한 의미와 목적을 선물하세요. 비로소 시작되는 인생의 황금기, 행복을 쟁취할 시간입니다.”

글로벌 반도체 기업에서 국내 커뮤니케이션팀을 총괄하며 기업의 브랜드 인지도를 높이는 일을 했던 이수진이 쓴 ‘마흔의 시간’은 인생의 황금기를 살아가려는 마흔의 행복 쟁취기를 담은 자기계발서다.

30대를 온전히 일과 육아에 매달리며 누구보다 열심히 살아오던 저자는 문득 ‘나는 누구인가?’ ‘어떻게 살아야 할까?’ 공허함과 허무함에 방황한다. 힘겹게 도착한 마흔의 삶이 상상과는 전혀 달랐기 때문이다.

그리고 마흔의 어느 날, 21년 차 직장인 15년 차 워킹맘 생활을 졸업한다. 잠시 멈춤의 시간을 가지며 한 번뿐인 내 삶의 진정한 의미와 목적을 찾기 위해서였다.

책은 마흔의 고민과 방황, 성장 여정 등이 50가지 이야기로 펼쳐진다. 이제는 40대 후반에 접어드는 저자가 일, 관계, 성장, 삶의 방면에서 진정한 자신을 찾지 못했던 마흔 이전 삶을 반면교사 삼아 마흔 이후의 삶을 계획하고 조율하고 실천하는 과정이 담겨 있다.

저자는 워킹맘으로 살며 회사에서도 집에서도 환영받지 못했던 기분, 번아웃이 찾아왔을 때 잠시 멈춰야 했던 사례 등 지극히 개인적인 자신의 인생 이야기가 마흔의 시간을 살아가는 누군가의 삶의 부분과 맞닿아 이해와 공감, 위로와 용기가 될 수 있기를 바란다. 그리고 그들이 자신의 진짜 인생 이야기를 시작하고 두 번째, 세 번째 챕터를 펼쳐나가며 해피엔딩을 맞길 응원한다.

<원앤원북스·1만8000원>

/이보람 기자 bora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