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국세청 상반기 세무관서장 회의 개최
2024년 02월 22일(목) 19:30
광주지방국세청(청장 양동구)은 22일 지방청 국·과장과 관내 세무서장 등 36명이 참석한 가운데 ‘2024년 상반기 광주국세청세무관서장 회의’를 개최했다. <사진>

양동구 청장과 참석자들은 상반기 중점 추진방향을 공유하고 내실 있게 추진해 나갈 것을 다짐했다.

특히 양 청장은 2024년 국세행정 운영 방안에 따라 납세편의 제고, 민생경제 지원, 공정과세 실현, 소통문화 확산 등 상반기 주요 추진과제의 성공적 집행을 당부했다.

광주지방국세청은 올해 ‘K-전자세정 서비스’의 이용과 납세자가 쉽고 편리하게 납세의무를 이행할 수 있도록 안내하기로 했다.

특히 중소상공인과 영세사업자에게 납기연장, 환급금 조기 지급, 세무검증 완화 등을 통해 능동적인 세정지원을 약속했다.

또 성실한 납세자의 경영활동을 저해하지 않도록 절차 개선, 조사유예 등을 통해 조사부담을 완화하는 한편, 불공정 탈세에는 엄정 대응하고, 고액·상습 체납행위 등 대해서도 현장추적을 강화할 방침이다.

양동구 청장은 “오늘 논의된 불필요한 일 감축, 비효율적인 업무관행 개선, 과도한 의전문화 지양, 세대별 특성 수용하기 등 광주청 발전을 위한 세부실천 방향에 대해 우리 모두 함께 노력하고 협력하여 미래를 향한 발전의 길을 열어가자”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