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국 집값 1년반 만에 상승 전환…광주·전남은 여전히 하락세
2023년 07월 20일(목) 17:20
/클립아트코리아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 아파트값 강세에 힘입어 전국 아파트값이 1년 반 만에 상승 전환했지만, 광주·전남은 여전히 하락세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다.

서울 아파트값은 9주 연속 오르고 상승 폭도 확대되면서 집값 바닥론에 힘이 실리는 것과 달리, 지방의 아파트값은 하락세가 면치 못해 수도권과 양극화되는 모습이다.

20일 한국부동산원에 따르면 전국 아파트값은 지난주 보합에서 이번 주 0.02% 오르며 상승 전환했다.

전국 아파트값이 오른 것은 지난해 1월 4주(0.02%) 이후 1년 6개월 만이다.

수도권 아파트값이 강세를 보인 영향이 크다.

서울 아파트값은 이번 주 0.07% 올라 지난 5월 4주(0.03%) 이후 9주째 상승세다. 지난주(0.04%)보다 오름폭도 확대됐다.

지난주 0.04% 올랐던 경기와 인천은 이번 주 각각 0.07%, 0.08% 오르면서 상승 폭이 확대됐다.

이와 달리 지방 아파트값 변동률은 -0.03%로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다.

광주는 이번 주 -0.06%로 전주(-0.04%)보다 하락 폭이 확대됐다.

또 전남은 지난 주에 이어 이번 주에도 -0.10%의 하락률을 보였다. 여수시(-0.14%)는 돌산읍·소호동 위주로, 광양시(-0.13%)는 중·광영동 구축 위주로 하락하면서 전남지역 집값 하락세가 이어지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박기웅 기자 pboxer@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