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나주시 쓰레기 종량제 봉투 배송 서비스
내년 상반기 판매센터 구축
온라인 신청·납부 후 직접 배송
편의점 등 570곳 편의성 향상
2022년 11월 30일(수) 18:35
나주시가 쓰레기 종량제 봉투 공급 체계를 전면 수정한다. 시는 온라인 신청 서비스와 직접 배송 시스템 등 편의성을 극대화하기로 했다.

나주시는 내년 상반기 쓰레기 종량제 봉투 판매 센터를 구축, 판매점의 구매·운반 편의를 위한 ‘온라인 신청 및 직배송 시스템’을 도입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28일 나주시에 따르면 기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쓰레기종량제봉투를 직접 판매하던 방식에서 내년 상반기부터는 판매점주가 방문하지 않고도 ‘전화 또는 온라인’으로 주문을 하면 시에서 판매점까지 ‘직접 배달’해주는 방식으로 개선된다.

쓰레기 종량제 봉투 공급 방식 변화는 지난 1995년 ‘쓰레기 수수료 종량제’ 시행 이후 최초로 관내 마트·편의점 등 570여개소 봉투 판매점의 편의가 크게 개선될 것으로 기대된다.

그동안에는 판매점주가 행정복지센터 업무시간에 맞춰 직접 방문해 구매·수령한 후 판매점까지 운반해야하는 복잡한 과정을 거쳤다.

무엇보다 여성, 고령 점주의 경우 대량의 봉투 구매 시 운반에 어려움이 컸었으나 내년 배송 서비스 시행을 통해 이 같은 불편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시는 내년 상반기 온라인 신청·배송 시스템 구축을 위한 전용 웹(web) 사이트를 개발하고 있다.

인터넷을 활용하면 행정복지센터 업무시간 외에도 시간에 구애받지 않고 언제든지 종량제 봉투 수량을 주문, 대금 납부까지 원스톱으로 처리하고 판매점으로 배송까지 받을 수 있게 된다.

종량제 봉투 판매실적, 재고 수량 파악도 기존 번거로운 수기 대장에서 전산 시스템 입력 방식으로 전환돼 주문·판매·재고 관리의 효율성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

윤병태 나주시장은 “내년부터 종량제봉투 구매를 위해 점주가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하지 않아도 전화, 온라인을 통해 신청, 납부, 수령을 원스톱으로 제공받을 수 있도록 봉투 공급 체계를 대대적으로 개편하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시민의 입장에서 불편을 야기하는 제도·정책에 대한 과감한 개선을 통해 효율적인 대민행정을 추진해가겠다”라고 밝혔다.

/나주=손영철 기자 ycso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