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베토벤 ‘황제’… 윤이상 ‘광주여 영원히’
광주시향 정기연주회, 10월 6일 전남대 민주마루…임윤찬 협연
2022년 09월 22일(목) 19:55
광주시립교향악단의 공연 모습.
전남대학교 민주마루에 베토벤의 역작이 울려퍼질 예정이다.

광주시립교향악단(이하 광주 시향) 제 367회 정기연주회 ‘베토벤:윤이상’이 오는 10월 6일 오후 7시 30분 전남대학교 민주마루에서 열린다.

홍석원 예술감독의 지휘 아래 펼쳐지는 이날 무대는 베토벤 피아노 협주곡 5번 ‘황제’로 막을 올린다. 협연자는 임윤찬 피아니스트로 올해 반 클라이번 국제 콩쿠르에서 역대 최연소로 참가해 우승 기록을 세웠다. 우승에 앞서 인기상과 현대음악상까지 3관왕을 차지하는 등 떠오르는 신예로 알려져있다.

협주곡 이후 사무엘 바버의‘현을 위한 아다지오’와 마지막으로 윤이상의 ‘광주여 영원히’로 대미를 장식한다. ‘광주여 영원히’는 전 세계의 자유, 민주와 평화를 위해서 싸우는 모든 이들과 시대의 모델로 제시되는 곡이다.

/김다인 기자 kd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