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무안군, 일로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백련문화센터 준공
2022년 08월 21일(일) 19:25
무안군청
무안군이 일로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 일환으로 추진한 백련문화센터가 문을 열었다.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은 농림축산식품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으로 추진되고 있다.

각 읍면소재지에 복합문화센터를 건립하고 주민 역량강화 사업 등을 통해 지역민들의 다양한 문화, 복지 수요를 충족함과 동시에 365생활 SOC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군은 지난 2016년부터 총 사업비 56억원(국비 38억, 지방비 16억, 군비 2억)을 투입해 백련문화센터와 철길공원쉼터를 조성하고 보행로, 도심거리 간판, 외벽 등을 정비하는 등 일로읍 농촌중심지 활성화사업을 추진해 왔다.

핵심시설인 백련문화센터는 다목적실, 대회의실(영화관) 등으로 구성돼 문화, 복지 플랫폼 역할을 수행하고 폐철도부지를 활용해 조성된 철길공원쉼터는 주민들의 힐링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김산 무안군수는 “오랜기간 동안 추진위원들을 중심으로 열성적으로 활동해주신 주민분들의 노고에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공동체 활성화를 통해 농촌을 더욱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무안=김민준 기자 ju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