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교육청, 2학기 무상급식 단가 7.4% 인상
끼니당 최고 250원 올려
2022년 08월 10일(수) 20:00
광주시교육청이 오는 2학기부터 학교 무상급식 단가를 7.4% 인상한다.

시 교육청은 “최근 소비자물가 상승에 따라 학교급식의 질 저하가 우려돼 초·중·고·특수학교의 무상급식비 단가를 학교급별로 140~250원 인상한다”고 10일 밝혔다.

시교육청은 지난 7월부터 광주시와 협의해 생활물가지수 증가율 등을 고려해 식품비 단가 7.4%를 인상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시교육청 부담 14억원, 시 부담 14억원 등 총 28억원을 추경예산에 반영할 예정이다.

인상분을 반영하면 2학기 평균 무상급식비는 끼니당 초등학교 2971원, 중학교 3449원, 고등학교 3392원, 특수학교 3752원이다.

한편, 시교육청은 올 겨울방학부터 유치원과 초등학교 돌봄교실 참여 학생들을 대상으로 무상급식을 다시 추진하기로 하고 관련 협의체를 이달 내 구성하기로 했다.

관련 협의체에는 전교조 광주지부, 광주교사노조, 학교비정규직노조 광주지부 등 노조와 교장·영양사·조리원·조리사 등 직능 대표, 학부모 및 시민단체 대표 등이 참여한다.

/윤영기 기자 penfoot@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