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수시 청소년 시내버스 요금 ‘100원’ … 1100원 시에서 보조
내년 예산 38억 확보
2021년 12월 19일(일) 18:55
여수시청.
여수시가 코로나19 여파로 어려운 가계 부담과 학생 교통비 절감 및 대중교통 활성화를 위해 내년 1월 1일부터 ‘청소년 100원 시내버스’ 제도를 시행한다.

여수시에 따르면 내년부터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초·중·고교생 및 만 18세 이하 청소년은 모두 교통카드 사용시 100원 요금을 적용받게 된다.

시는 지난 2018년 초등학생 100원 버스를 시행한 뒤 시민들의 높은 호응에 이어 중고생까지 확대하자는 요청이 잇따르자 시민 1679명을 대상으로 온라인 설문조사와 추가 재정 소요 등 면밀한 검토를 거쳐 청소년 100원 버스 시행을 결정했다.

중·고교생을 포함한 만18세 이하 청소년이 교통카드로 버스요금을 결제하면 1200원 중 100원만 차감되고, 나머지 차액은 시에서 버스업체로 지원하게 된다.

시는 2022년 본예산에 청소년 100원 버스 지원예산 38억 원을 확보했다.

여수시 중·고등학생 수는 총 1만 4570명이며, 2020년 기준 연간 이용건수는 약 220만 건으로 전체 1630만 건 중 약 14%를 차지한다.

여수시 관계자는 “시내버스를 이용하는 청소년들의 버스비 지원을 통해 이용자 부담을 덜어주는 한편 학생들의 이용 증가로 대중교통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여수=김창화 기자 ch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