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추석 선물에 부는 ‘신토불이’ 바람
롯데백화점 광주점, 지역 특산품 30% 늘려
‘순천만 누룽지’ ‘산수유 칡진액’ 등 상품 발굴
결제부터 배송까지 비대면 ‘홈 결제’ 앱 서비스 도입
광주 이마트 지역 특산품 선물 매출 20% 증가
2021년 08월 25일(수) 15:46
롯데백화점 광주점은 지역 특산물 물량을 전년보다 30% 늘려 오는 27일부터 9월19일까지 추석 선물세트 본 판매를 진행한다.<롯데쇼핑 제공>
올 추석도 멀리서 마음을 전하는 비대면 명절이 예상되면서 대형 유통가가 선물세트 가짓수와 물량을 대폭 늘렸다.

광주·전남 대표 특산품들은 판매대 맨 앞에 진열되면서 코로나19로 위기를 겪은 지역 농가가 모처럼 웃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오는 27일부터 9월19일까지 추석 선물세트 본 판매를 진행하는 롯데백화점 광주점은 지역 특산물 물량을 전년보다 30% 이상 늘렸다고 25일 밝혔다.

호남을 대표하는 특산품으로는 함평 한우와, 장수 한우, 장흥 표고, 담양 한과, 흑산도 홍어, 목포 먹갈치 등이 있다.

올해는 상품 차별화를 위해 구매 담당자(바이어)가 직접 발품을 팔아 특산품 발굴에 나섰다. 순천만 가마솥 고향 수제 누룽지와 화순 약선향기 약선, 산수유 칡진액스틱 등이 산지에서 바로 공수된다. 지역 특산물 선물세트는 다음달 6일부터 본격적으로 판매한다.

롯데백화점 광주점은 올 추석에는 지역 특산품을 포함해 농산, 수산, 건강, 주류, 실속세트 등 총 700여 종을 마련했다.

올해 설에 호응을 얻었던 정육과 청과 물품은 20% 확충했다. 정육과 청과 상품 중에서도 국내 한정 생산되는 희귀 품목이나 전국의 명인 또는 명촌과 협업한 상품을 다수 선보인다.

명절 인기 선물인 건강선물세트도 MZ세대(20~30대)를 겨냥해 다양화했다. 기존 홍삼이나 비타민 외에 간편 건강식으로 최근 주목받는 ‘그래놀라·그릭요거트 세트’ 등을 판매한다.

고가의 프리미엄 상품도 있다.

전 세계 참다랑어 어획량 중 0.4%를 차지하는 아이슬란드 자연산 참다랑어로 구성한 ‘북대서양 참다랑어 명품세트’를 100만원에 10세트 한정 판매한다.

연간 1만5000병만 생산하는 ‘페트뤼스 올드빈티지 컬렉션’ 와인은 생산연도에 따라 한 병당 800만원에서 1100만원에 선보인다.

비대면 추세에 맞춰 롯데백화점은 오는 27일부터 9월15일까지 20일 동안 모바일 앱을 통한 ‘홈 결제 선물하기’를 진행한다.

매장을 방문하지 않고도 롯데백화점 모바일 앱에서 결제부터 배송까지 처리할 수 있다. 선물 신청을 하면 매장에서 통화 상담을 진행하기 때문에 매장에서 얻을 수 있었던 할인·사은 혜택을 누릴 수 있다. 선물을 받는 자에게는 카카오톡으로 수령지 확인한 뒤 상품을 배송한다.

이마트는 광주·전남 지역 특산품 가짓수를 10개 늘렸다. 이마트는 오는 9월6일까지 한 달 동안 예약 판매를 벌인다.

광주 3개 이마트의 지난 5일부터 23일까지 지역 특산물 세트 사전 예약판매 매출은 지난 설 같은 기간 대비 20.4% 증가했다.

대표적인 지역 신선식품 선물은 나주 전통배, 영광 참굴비, 완도 덕우도 전복, 신안 임자도 김세트 등이 있다.

이마트의 고당도를 보장하는 ‘시그니처 나주 전통배 세트’와 국산 천일염으로 밑간을 한 ‘특선 영광참굴비 2호’는 행사카드로 구매하면 30% 할인을 받아 5만원대에 마련할 수 있다. ‘덕우도 활전복 1호 세트’는 10% 할인이 적용된다.

이마트 표고버섯 선물세트는 강진군 삼흥리 산자락에 있는 청림농원에서 생산된다.

이마트는 청림농원과 유기농산물인증 친환경 계약을 맺었다.

이마트 측은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이 지속되면서 선물 사전 예약과 택배 배송 수요가 꾸준히 늘어날 것으로 예상했다.

광주지역 이마트의 설 명절 택배배송 매출 증가율은 2019년 8.9%에서, 2020년 10.4%, 올해 18.7%로 늘고 있다.

김양호 이마트 광주점장은 “추석이 3주 앞으로 다가오면서 선물을 마련하는 고객이 늘어나고 있다”며 “지난 설에는 신선하고 고급스런 지역 특산물 세트가 인기를 끌었던 점을 반영해 다양한 지역특산물 세트들을 준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