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최형식 담양군수 “주민 실질소득 늘려 ‘행복도시 담양’ 기반 닦겠다”
[2021 새해 새 설계]
사회안전망 구축에 역량 집중
농민이 주도하는 자치 농정 구현
추월산 케이블카 사업 본격화
2021년 주요 사업
2021년 01월 07일(목) 05:00
“지역 발전과 주민 소득 증대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도록 경쟁력과 실용성을 갖춰 완성도를 높이는데 정책 역량을 집중해 군민 모두가 행복한 담양을 만들어가겠습니다.”

최형식 담양군수는 신년사에서 “민선 7기 군정 성과가 군민들 피부 속으로 깊이 스며들 수 있도록 군정 주요 현안사업을 적극 추진해 행복도시 담양을 실현하기 위한 기반을 더욱 단단히 하겠다”고 밝혔다.

최 군수는 먼저 ‘관심과 배려의 보편적 복지사회’구현을 강조했다.

그는 “코로나19와 집중호우를 겪으며 재정의 한계로 사회안전망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았던 것을 교훈 삼아 사회안전망을 더욱 촘촘히 구축하는데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또 지역의 핵심 산업인 농업에 대한 목표를 ‘작지만 강한 농정 실현’에 두고 농민이 스스로 정책을 설계하는 ‘담양군 농업회의소’운영과 ‘담양농업 상생발전 협의회’를 통한 소통창구 활성화로 경쟁력 있는 농업육성체계를 만들어간다는 계획이다.

최 군수는 “에코하이테크 담양산업단지에 복합문화센터와 ‘LH 행복주택’을 유치해 경쟁력 있는 신규 일자리를 확보하고, 지역 방역 일자리 사업과 대나무 공예품 생산마을 운영 등 행정과 민간이 함께할 수 있는 경제기반을 만들어가겠다”고 강조했다.

코로나19로 인해 큰 타격을 받은 관광산업은 기존 대규모 축제 및 행사 중심의 관광정책에서 온·오프라인 융합형 축제로 추진해 지역경제에 선순환을 가져오고 해동문화예술촌, 담빛예술창고 2관 등 문화예술공간의 전시공연 예약제 운영을 통해 안전한 여행 환경을 구축한다.

이에 더해 국립 한국정원문화원 건립으로 보다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정원정책을 펼치고, 생태정원도시에 맞는 정주여건 조성을 위해 악취·소음·먼지 등을 철저하게 관리하고 가축사육 총량제 도입을 통한 청결위생 축산을 실천한다.

또 ‘담빛문화지구’에 대한 마무리 정비 사업과 더불어 ‘고서 보촌지구 도시개발 사업’과 ‘송강리버파크 건설사업’ 등 광주와 인접한 고서를 중심으로 남부권의 새로운 거점을 육성하는 개발사업도 내실 있게 추진한다.

은퇴자 유치를 위한 대덕 새꿈도시 조성사업 및 유포리아 빌리지 조성사업 등 민간이 주도하는 주택 인허가 사업도 환경 친화적으로 조성될 수 있도록 관리하고, ‘대구~광주 간 달빛내륙철도’ 국가계획 추진상황에 맞춰 연계 발전방안을 마련하는 등 적극 대응할 계획이다.

빼어난 경치를 자랑하는 추월산 정상를 연결하는 케이블카 사업도 본격화한다.

최 군수는 “올해 목표를 지역의 지속가능한 발전 기반의 강화에 두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선제적이고 능동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담양=노영찬 기자 nyc@kwangju.co.kr

[2021년 주요사업]

▲보편적 복지 강화

▲‘작지만 강한 농정’ 실천

▲지역 자원 산업화로 지역경제 활력

▲문화예술이 숨쉬는 문화관광도시 조성

▲사람중심의 생태정원도시 기반 강화

▲투자유치로 지속가능한 성장 동력 마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