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함평 역사 한눈에 … 군기록관 문 연다
연면적 589㎡ 지상 2층 규모 27일 공식 개관…기록물 DB 구축·서고 관리시스템도 마련
2020년 10월 06일(화) 17:35
함평지역의 귀중한 역사 기록들을 한 곳에 모아 보존할 함평군기록관이 문을 연다.

함평군은 군청 인근 옛 선거관리위원회 부지에 연면적 589㎡, 지상 2층 규모의 함평군기록관을 오는 27일 공식 개관한다고 6일 밝혔다.

함평군은 기록물의 체계적인 관리와 보존을 위해 현대식 기록관이 필요하다고 보고 지난 2018년부터 2년간 기록관 신축을 추진했다.

기록관에는 열람·사무실과 보존서고, 항온·항습 공기순환시설, 가스식 자동소화시설 등 최신식 보존시스템을 갖췄다.

20여만권의 일반문서와 행정 박물, 도면, 시청각 기록물 등을 보관할 수 있는 이동식 서가(모빌랙) 94동과 기록관리 업무를 전담할 기록연구사 등 전문인력을 상시 배치한다.

함평군은 기록관 개관을 계기로 기록물 생산·이관·평가·폐기·보존 등의 기록물 관리 전 과정을 보다 효율적으로 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함평군 관계자는 “최근 각 부서에서 개별 보관하고 있던 기록물을 기록관으로 일괄 이관하고 중요기록물에 대해서는 DB 구축과 서고 관리시스템까지 마련했다”면서 “앞으로 신축 기록관을 통해 행정 기록물뿐만 아니라 지역 공동체 역사 전부를 잘 보존하고 적극적으로 유지·활용하겠다”고 말했다.

/함평=황운학 기자 hwa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