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 펠리페, 22R ‘베스트 11’
2020년 09월 22일(화) 21:00
창단 첫 ‘파이널A’를 이룬 광주FC가 K리그1 22라운드 베스트팀이 됐다. 펠리페<사진>는 베스트 11에 선정됐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22일 정규리그 최종라운드였던 22라운드 베스트 11을 발표했다.

상주와의 원정경기에서 선제골을 장식한 펠리페가 베스트 11에 이름을 올렸다. 광주는 펠리페의 선제골과 두현석의 추가골로 2-0 승리를 거두면서 기적처럼 ‘파이널 A’ 마지막 티켓을 거머쥐었다.

K리그1 복귀 첫해 구단 사상 첫 파이널 그룹 A 진출이라는 쾌거를 이룬 광주는 22라운드 베스트팀에 선정됐다.

한편 MVP는 상주전에서 해트트릭을 장식한 포항 팔로세비치에게 돌아갔다.

팔로세비치는 안방에서 열린 상주와 맞대결에서 3골을 몰아넣으면서 포항의 4-3 승리를 이끌었다. 포항은 이날 승리로 상주를 밀어내고 3위 자리로 올라섰다. 포항과 상주의 경기는 22라운드 베스트 매치에도 선정됐다.

/김여울 기자 wo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