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으로 코로나19 반드시 극복 하세요”
에코드림 마스크 2만장 등
지역사회 온정 잇따라
2020년 07월 12일(일) 18:12
광주에서 코로나19가 재확산하면서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온정의 손길이 이어지고 있다.

광주시는 지난 10일 오후 시청 접견실에서 ㈜에코드림, ㈜더올바른, ㈜피드박스와 기부물품 기탁식을 했다.

광산구 소재 마스크 제조업체 ㈜에코드림은 비말차단 마스크 2만400장을 (사)광주시자원봉사센터에 기탁했다.

김선태 ㈜에코드림 이사는 “코로나19의 급속한 확산으로 불안한 시민에게 힘을 보태고자 기부를 하게 됐다”며 “이번 기부가 코로나19 확산을 막는데 기여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의약외품 제조업체 ㈜더올바른도 보건용 마스크 2만장을 광주시자원봉사센터에 기부했다.

안병영 ㈜더올바른 대표는 “취약계층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스크 기부를 결정했다”면서 “앞으로도 지역사회에 어려움이 있다면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피드박스는 항균소독제 1000개를 광주시자원봉사센터에 전달했다.

박상운 ㈜피드박스 대표는 “코로나19로 소외된 이웃을 돕기 위해 소독제를 기탁했다”며 “앞으로도 주변의 어려운 이웃에게 힘이 될 수 있는 나눔활동을 이어가겠다”고 말했다.

이날 기탁된 감염예방 물품은 취약계층 지원 및 방역활동 등에 쓰일 예정이다.

이용섭 광주시장은 “코로나19가 광범위하게 확산되는 위기상황에서 확산방지를 위한 지역사회의 동참과 소외된 이웃을 위한 기부는 시민에게 큰 위로가 되고 있다”며 “이보다 더 큰 위기도 나눔과 연대의 광주정신으로 이겨낸 것처럼 이번 코로나19 위기상황도 광주공동체가 원팀이 돼 반드시 극복하겠다”고 말했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