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음식 덜어먹기 실천 ‘안심식당’ 전국 확대
2020년 06월 21일(일) 18:40
‘안심식당’ 표시.<농림축산식품부 제공>
광주 광산구 145개·전남 952개 식당에서 실천하고 있는 ‘안심식당’이 전국으로 확대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생활방역 지침을 준수하는 지자체의 안심식당 운영 취지와 농식품부가 추진하는 식사문화 개선 추진방안을 종합해 전 지자체에서 이행할 수 있는 안심 식당 지정 방안을 마련했다고 21일 밝혔다.

광주 광산구·전남 등 일부 지자체가 이미 시행 중인 점을 고려해 정부는 최소한의 기본 요건만 제시하고 구체적인 명칭, 지정요건, 방법 등은 지자체가 자율적으로 정해 추진하도록 했다. 지난 19일 기준으로 각 지자체가 지정한 안심식당은 1400개에 달한다.

안심식당 지정 요건은 ▲ 덜어먹기 도구 비치 ▲ 위생적 수저 관리 ▲ 종사자 마스크 착용 등 3대 과제를 필수로 한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