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전남 중기 10개사 ‘글로벌 강소기업’ 선정
2020년 06월 01일(월) 00:00
광주·전남지방중소벤처기업청은 광주·전남 유망 중소기업 10개사가 ‘글로벌 강소기업’에 선정됐다고 지난 31일 밝혔다.

글로벌 강소기업은 성장잠재력을 갖춘 수출중소기업을 발굴해 육성하는 사업으로 중소벤처기업부와 지방자치단체, 유관기관이 연계해 추진하는 프로젝트다.

직전년도 매출액 100억원부터 1000억원, 수출액 500만 달러 이상인 중소기업이 선정 대상이다.

광주·전남에는 2017년부터 총 34개의 글로벌 강소기업이 지정됐으며, 기업당 평균 매출액이 232억원으로 집계됐다.

올해 신규 지정된 기업은 광주가 4개사로 ▲㈜아이코디(콘텍트렌즈) ▲㈜티디엠 ▲㈜무등기업 ▲㈜씨앗 등이다. 전남은 6개사로 ▲㈜켐포트 ▲케이비엠 ▲매일식품㈜ ▲㈜프릭사 ▲한성푸드 ▲보원엠앤피 등이다.

이들의 평균 매출액은 255억원으로, 평균 직·수출액은 791만 달러다. 매출액 대비 36%를 차지하는 등 글로벌 성장성이 우수한 기업으로 꼽힌다.

/박기웅 기자 pboxer@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