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흥 대리·수문항에 어린 감성돔 39만마리 방류
연안해역 어족자원 확보
2020년 05월 20일(수) 18:36
장흥군 관계자들이 최근 회진면 대리항에서 어린 감성돔 16만마리를 방류하고 있다. <장흥군 제공>
장흥군은 최근 정남진해상낚시공원 인근 회진면 대리항에 어린 감성돔 26만마리를, 안양면 수문항에 13만마리를 방류했다고 20일 밝혔다.

감성돔 방류 행사는 연안해역의 어족자원 확보와 매년 장흥군에서 열리는 전국바다낚시대회 기반 조성을 위해 마련됐다. 방류된 감성돔 치어는 민간 종묘 배양장에서 생산된 5㎝ 이상의 우량 종묘다.

감성돔은 내만성 어종으로 수심 40∼50m 이내의 해조류가 많은 해역에 주로 서식하는 소비자들이 선호하는 고소득 품종이다.

장흥군 관계자는 “2007년부터 대하·감성돔·넙치 등 치어를 득량만 해역에 방류해 어가 소득증대에 힘쓰고 있다”며 “풍부한 어족자원 형성과 청정바다 유지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장흥=김용기 기자·중부취재본부장 kykim@kwangju.co.kr